생존 경쟁에서는 타인을 관찰하지만, 삶의 경쟁에서는 자신을 관찰한다.

이 블로그를 통해 저 스스로 저를 더 관찰하고자 합니다. 저의 '생각과 행동', 사진을 통한 일상의 기록 '안단테 : 조금 느리게', 뜻을 이루는 과정의 기록 '기업과 투자' 세가지 분류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생각과 행동

관찰하고, 뜻을 찾아, 설명하는 일에 열정을 가지고 있습니다. 생각의 흐름과 행동 양식을 기록하고, 그 모든 것이 시작되는 근원을 밝히고자 <생각과 행동>을 만들었습니다.

안단테 : 조금 느리게

이 순간 숨쉴 수 있고, 하늘을 느낄 수 있으며 디딜 수 있는 땅과 두 다리가 있음에 감사합니다. 순간을 놓치지 않기 위한 제 일상의 기록을 <안단테 : 조금 느리게>로 공유합니다.

기업과 투자

큰 뜻을 세우고 그 뜻을 이루기위해 하루하루 살아가는 건 정말 즐겁고 멋진 일입니다. 하나의 방향으로 정진해나가는 현실의 디테일을 <기업과 투자>에 기록합니다.

어느 인터뷰

깊이 고민하고, 긴 시간에 걸쳐 정성들여 답변했던 한 인터뷰 글을 소개합니다.

왜? 사는가?

강연, 투자, 프레지 제작, 외국어 학습법 등 현재의 업을 선택한 이유를 밝히는 글 모음입니다.

강연 영상

토크 콘서트 화통과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에 출연했던 영상입니다.

DCG

DCG 웹사이트에 놀러오세요
더 많은 사업 정보를 볼 수 있습니다

프레지 제작 문의

좋은 프레지를 만드는
장인의 손길을 느껴보세요

강연 문의

'백지 위에 그리는 꿈'
'독수공방 외국어'
'좋은 프레지 만들기'

공인 프레지 전문가

DCG는 프레지 본사로부터
신뢰성을 인증받은
공인 프레지 전문가 그룹입니다

지금 알고 있는 걸 그때도 알고 있었기에

2015.08.06 16:30 생각과 행동


2015.04.22. 제주도 우도에서










2008년 1월 대기업 입사 후 첫달 통장에 찍힌 돈을 보니 213만 4,870원이었다.
지금까지 다녔다면 7년 7개월, 모두 다하면 약 1억 9천만원.
연봉상승과 성과급을 모두 고려해도 3억 아래일터.






2008년 당시

서울에 살기 위한 원룸 대출 3,000만원
매달 원리금 100만원 상환, 은행 이자 약 10만원, 월세 20만원
-> 주거 비용만 130만원/월

아무리 회사에서 어느정도 지원해준다지만

식비, 교통비, 통신비, 수도/전기/가스비 등 약 30만원/월
주말에 놀러 다니고, 커피 마시고, 퇴근 후 음주라도 하면 약 30만원/월
보험 및 기타 잡비 약 10만원/월

숨쉬고 살기 + 좀 사람처럼 지내기 비용만 200만원

월급에서 10만원 남았다.
...남으면 뭐하나.

첫달엔 좋은 회사 들어간다고 정장 두어벌, 구두, 가방 약 100만원
월급 타기 전이니 부모님 손 빌렸었지. 여름되면 또 사야되고.






그렇게 모으고 모아 30개월 후 3,000만원 원룸 대출 다 갚으면(그간 연봉도 매년 10% 전후로 인상했겠지) 30살 3,000만원 자산가가 되는거였던가.
그리고 33살에 6,000만원 자산가가 되고, 36살에 드디어 1억 자산가가 되는거였던가.
(우리나라 상황에서 여성들은 이런 간단한 설계조차 어렵다. 출산, 육아를 중심으로 한 경력단절 이슈)








아니다. 우리는 보통 그 시점에 다시 대출을 해야한다. 결혼을 하고, 아이를 낳고. 그러다보면 더 큰 집이 필요하고 더 많은 지출이 필요한데, 그 지출이 늘어나는 속도는 연봉의 상승폭보다 훨씬 크다. 36살에 1억 자산이 아닌 2억, 3억 자산가가 되긴하지만 그중 자기자본은 쥐꼬리만하고 70% 이상이 은행 빚이 되는 것이다.

결국 살 집을 구하되, 그 집은 내 집이 아니라 은행 집이요.

그 빚을 다 갚으려면 40대 중후반, 아니 50대 초반까지 불철주야 주말없이 고생을 해야하는데 이후엔 회사가 내 책상을 자꾸 치우니, 결국 절박한 심정으로 치킨집 사장의 길로 수렴할 수 밖에 없다. 치킨집 사장이 조금 늦게 되는 임원은 신입사원 100명 중 1명이나 될까.

은행 집이 아니라면 그 집은 부모 잘 만난 덕에 공짜로 얻은 집인데,

보통의 부모들이 당신의 '빚'없이 자식에게 그렇게 베풀어줄 수 있는가. 아니다. 부모님 사정도 우리와 크게 다르지 않다. 마흔 중반을 넘겨서야 온전히 내것이 된 아파트 한채를 담보로 대출 받아 자식에게 집을 마련해주고, 퇴직금으로 그 빚을 막을 비전을 설계하며, 때가 찾아오면 발등에 불 떨어진 심경으로 치킨집 사장의 길로 수렴하는 것이다.

심지어. 이 전망은 이 과정에서 발생하는 모든 스트레스를 우리의 몸이 견뎌내고, 건강을 유지해줄 때 비로소 가능한 일이다.








애초에 연봉이 더 높았다면 이 상황이 달라졌을까. 아예 높다면 모르겠지만 400만원 이하 월급이라면 거기서 거기일 것이다. 수입이 늘면 지출도 커지는 법. 8평 원룸에 살 것을 16평 투룸에 살고, 이발소 갈 것을 미용실로 가며, 동남아로 여름 휴가 갈 것을 유럽으로 가고, 국산차 살 것을 외제차로 대체하는 것이다. 그렇게 지내다보면 결국 아름다운 시절은 회사에 몸을 의탁하고 있을 때 뿐이라는 것을 깨닫게되고, 회사를 나갈 때가 되면 대학 졸업 후 취직도 못하고 있는 아들딸의 뒷모습을 힘없이 바라보다가 결국 치킨집 사장의 길로 수렴하게 된다.







이렇게.
문득 2008년 1월의 월급 통장을 들여다보며 소름이 끼쳐왔다.











깊이있게 놀자

대담하게 하자

 자기답게 살자

 우리는 보다 자연스럽고 인간적인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www.DreamChallengeGroup.com



공인 프레지 전문가


DCG는 프레지 본사로부터 신뢰성을 인증받은 독립 프레지 전문가 집단입니다.

세계적 수준의 스토리텔링, 프레지 교육 그리고 주밍 프레젠테이션을 체험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대기업, 대출, 서울생활, 신입사원, 우도, 원룸, 월급통장, 제주도, 제주도여행, 헬조선

Trackbacks 0 Comments 0

봄, 제주도 여행 - 우도, 이시돌목장, 협재

2015.05.07 12:33 안단테 : 조금 느리게

이제 봄이 다 지나고 여름이 왔다.


지난 봄 가장 기억나는 때를 뽑으라면 아내와 떠난 제주 여행.


원래 강연 일정이 잡혀 항공권을 끊은건데 일정이 취소되는 바람에 잠시 황망하다가


'에라이 모르겠다. 마더파더 발렛파킹 선글라스비치. 그냥 가자.'며 떠난 여행이었다.


우리나라에서 본 중 가장 많은 별을 바라보며 황홀하던 우도의 밤은 평생 잊지 못할 듯.






우도
















이시돌 목장, 외톨이 나무












협재 해변












깊이있게 놀자

대담하게 하자

 자기답게 살자 

 우리는 보다 자연스럽고 인간적인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www.DreamChallengeGroup.com



공인 프레지 전문가


DCG는 프레지 본사로부터 신뢰성을 인증받은 독립 프레지 전문가 집단입니다.

세계적 수준의 스토리텔링, 프레지 교육 그리고 주밍 프레젠테이션을 체험하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 왕따나무, 우도, 유채꽃, 이시돌목장, 제주도, 청보리, 협재, 협재해수욕장

Trackbacks 0 Comments 2

  • 김경렬 2015.08.27 16:18 신고

    안녕하세요? ^-^ 잘 지내시죠?

    저번(작년) 저희 학교에 와서 강연해 주신 것 감사드린다는 말 글로는 처음 남기는 것 같습니다.
    아이들이 작년에 들었던 강의 중에 최고였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개인적으로 제일 인상 깊었던 건 강의 후 안영일씨에게 다가가서 악수를 청하고 말을 걸었던 학생들 중 학교에서 조금 특이하다고 여겨지는, 자기만의 세계를 가지고 있어서 아직 학생들 사이에서는 이해 받지 못하는 아이들이 많은 것이었습니다. 그 아이들의 들뜬 눈빛을 보면서 제가 정말 기뻤답니다.

    그리고 더불어 오늘, 제 고향 제주도 사진을 이렇게 멋지게 올려주셔서도 감사한데요? 제주도를 이렇게 애정어린 눈빛으로 봐 주셔서!
    아무리 변했다고 하지만, 다들 예전같지 않다고들 하지만 제주도는 정말 특별한 곳이거든요.

    오늘도 역시 기분 좋은 하루 되십시오. 감사합니다~! ^^

    • BlogIcon Doer Ahn 2015.08.31 23:26 신고

      선생님^^ 정말 영광입니다.

      저는 이후로 선생님 연락이 따로 없으시길래 혹시 실망하신 건 아닌가...걱정했습니다. 헌데, 이렇게 따뜻한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었다니 감동적이네요^^

      늘, 제주도도. 아이들에게도. 사랑과 관심의 에너지 가지고 세상 걸어가겠습니다. 파이팅입니다!!

Copyright © 안영일의 일상, 생각, 작은 도전 이야기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