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안단테 : 조금 느리게

집 청소

by Doer Ahn 2014. 11. 18.

침대에 앉아 휴식 중인 봉










두시간 정도 시간을 내어 집청소를 했다. 


주말엔 처가집 어르신들이 우리집에 방문하실 예정이다. 그래서 가급적 집안 상태를 깨끗하게 해두고 싶었다. 헌데 나는 내일부터 부산, 인천 등 전국 각지로 출장이 예정되어있다. 아내에게 모든 청소를 물려주고 싶지 않아 미리 해둘 수 있는 청소를 한 것이다. 딱히 어르신들께 깨끗한 집을 소개해드리고 싶은 의무감을 느끼고 있는 건 아니다. 살고 있는 그대로를 보여드린들 어떠하리오.


하지만 나는 상상할 수 있다. 


어르신들은 아마도 집안에 들어서면 바로 팔부터 걷어부치고 청소부터 시작하실거라는 걸. 우리가 아무리 깨끗하게 청소를 해둔다하더라도 어르신들의 시야에는 곳곳의 얼룩떼, 창틀 먼지 따위가 발견될거라는 걸. 냉장고가 아무리 가득 차 있어도 비어있는 듯 보일거라는 걸. 이불이 아무리 많아도 부족한 듯 보일거라는 걸. 거실이 아무리 풍족해도 가구가 더 필요해보일거라는 걸.


아마도 불가능하겠지만, 어르신들께서 그 모든 걸 내려놓고 몸도 마음도 편안하게 쉬어 머물다 가시면 좋겠다. 


그래서 열심히 청소를 했다.











깊이있게 놀자

대담하게 하자

 자기답게 살자 

 우리는 보다 자연스럽고 인간적인 세상을 디자인합니다


www.DreamChallengeGroup.com



공인 프레지 전문가


DCG는 프레지 본사로부터 신뢰성을 인증받은 독립 프레지 전문가 집단입니다.

세계적 수준의 스토리텔링, 프레지 교육 그리고 주밍 프레젠테이션을 체험하세요-!



'안단테 : 조금 느리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도 올레 7코스 외돌개 캠핑  (0) 2015.02.13
겨울 한라산 영실코스 등반  (0) 2015.02.12
집 청소  (0) 2014.11.18
일몰이 그립던 어느 날 - 용유도에서  (2) 2014.07.07
오빠 놀자  (0) 2014.06.27
해녀(海女)  (0) 2014.06.27

댓글0